메뉴 건너뛰기

전국불안정노동철폐연대

투쟁/이슈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구미지역 최초의 비정규직 노동조합, 금속노조 구미지부 아사히비정규직지회가 투쟁을 이어가기 위한 후원주점을 12월 16일 서울에서 엽니다.

지난해 여름 노동조합 결성 직후 집단해고로 거리로 내몰린 노동자들 중 23명이 지금까지 싸우고 있고, 11월 1일부터 광화문 정부종합청사 앞 투쟁사업장 공동 시국농성/상경투쟁을 진행하며 구미 공장 앞 농성도 함께 이어가고 있습니다.

박정희의 도시, 노조가 몰락하고 하청노동자 천지가 된 구미에서.. 최저임금과 차별, 고용불안에 시달리며 일하던 비정규직 노동자들이 더 이상 이렇게는 못 살겠다고 노조를 만들었고, 박근혜 퇴진투쟁에도 앞장서며 1년 6개월째 열심히 투쟁하고 있습니다.

연고 없는 서울에서 공동투쟁 동지들의 연대의 힘으로 마련한 자리입니다. 꼭 함께하셔서 힘을 보태주시면 좋겠습니다. 

 

<아사히비정규직지회 후원주점>
- 12월 16일(금) 15시부터 23시까지/ 신촌 하이델베르크
- 후원주점계좌 (농협) 352-0489-6863-33(오수일)

 

생계기금 마련을 위한 CMS후원 동참도 여전히 절실합니다.

십시일반으로 투쟁을 함께 지켜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 http://nodong.org/paper/7196133

 

아사히후원주점_161129.jpg

 


위로